본문 바로가기

콘텐츠/영상 콘텐츠

박형준님의 시 [귀향일기] 시 낭송

 

문파문학 2017년 겨울호에 실린 박형준 님의 시 [귀향일기]를 저자의 음성으로 들어 보겠습니다.

 

 

 

귀향일기

박형준

오래된 벌판의 한 끝을 보다가 
목감기를 앓는 하루가 
내내 허수아비로 선 
여름 오후 
낡은 선풍기가 
목 비틀린 풍뎅이처럼 돌아가고 
차단기 앞에 선 사람들이 
건널목 저편을 생각하듯 
덜컹거리며 흔들리는 귀향은 
무슨 추억으로 서 있을까 
선선한 바람이 흔드는 
여름의 저문 그늘에 어둠은 
황혼의 목에 가래 괸 시詩가 되어 
집으로 가는 벌판 
손금을 만들어 내려앉는다 

 

 

 

         

'콘텐츠 > 영상 콘텐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옥관님의 시 [감] 시낭송!  (0) 2020.05.04
박형준님의 시 [귀향일기] 시 낭송  (0) 2020.05.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