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도서 소개/계간 문파문학

(45)
문파문학 2014년 가을호 『문파문학』은 문학의 향기를 음율에 담아 계간으로 발행하는 문예지입니다. 참신한 문학인의 걸음을 올곧은 푯대로 삼고 90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 중에 있습니다. 마천루의 빌딩이 하늘을 향해 높아질수록 그 속에 사는 사람들은 위를 쳐다보기보다 아래를 내려다본다. 하늘을 공유하는 삶인 동시에 하늘을 포기한 삶의 층위가 포개져 있는 곳이다. 크고 무겁고 대단한 것들도 빌딩의 높은 곳에서 내려다보면 모두 개미처럼 조그맣게 보인다. 그래서 누군가는 더 오만해지고 누군가는 더 겸허하게 자신을 내려놓는다. - 에디터 사공정숙, 「향기로운 항구를 수놓은 그림 앞에서」 중 [도서 정보] 저자 : 문파문인협회 출간일자 : 2014년 9월 30일 페이지 : 304쪽 정가 : 10,000원 [목차] 권두언 외모 성품 모두 유쾌..
문파문학 2014년 여름호 『문파문학』은 문학의 향기를 음율에 담아 계간으로 발행하는 문예지입니다. 참신한 문학인의 걸음을 올곧은 푯대로 삼고 90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 중에 있습니다. 내게도 의자는 하나의 상징이다. 그 의자는 해변에서, 신록의 방향이 우거져 내리는 풀밭에서 나를 기다린다. 때론 고풍스런 방안에 한 권의 시집을 얹고 기다릴 때도 있다. 그 의자는 모든 일상에서 벗어나게 만든다. 그리움과 추억조차 놓아버린 나만의 공간이다. 완벽한 쉼터일 뿐 여러 의무와 노동으로 삐걱대는 의자는 찾을 수 없다. 외면할 수 없는 현실 속 괴로움과 불안을 잠재우고 멀리 물러나게 만드는 의자이다. - 에디터 사공정숙, 「시각이 도해한 정경」 중에서 [도서 정보] 저자 : 문파문인협회 출간일자 : 2014년 6월 21일 페이지 : 272쪽..
문파문학 2014년 봄호 『문파문학』은 문학의 향기를 음율에 담아 계간으로 발행하는 문예지입니다. 참신한 문학인의 걸음을 올곧은 푯대로 삼고 90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 중에 있습니다. 그림자를 쫓던 그 아이도 곧 소년이 될 것이다. 그림자를 보아도 더 이상 신기하지 않는 나이가 되면, 빛이 있으면 그림자가 존재한다는 사실을 아무렇지도 않게 받아들일 뿐이다. 이젠 자신의 그림자가 삶의 무게라는 사실을 알아가게 된다. 그러나 누구에게나 감당해야 할 어두운 그림자가 있다는 사실은 얼마나 위로가 되는가. 그림자가 짙을수록 빛은 더 밝다. 그것 또한 우리 인생에서 얼마나 큰 메타포인가. 비틀거리는 걸음일망정 햇빛 속으로, 찬란한 빛 속으로 어린아이처럼 용감하게 나서야 하는 까닭이다. - 에디터 사공정숙, 「해는 져도 하늘을 떠나지 않는다..
문파문학 2013년 겨울호 저자 : 문파문인협회 출간일 : 2013년 12월 21일 정가 : 10,000원 책 소개 : 『문파문학』은 문학의 향기를 음율에 담아 계간으로 발행하는 문예지입니다. 참신한 문학인의 걸음을 올곧은 푯대로 삼고 90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 중에 있습니다.
문파문학 2013년 가을호 저자 : 문파문인협회 출간일 : 2013년 9월 24일 정가 : 10,000원 책 소개 : 『문파문학』은 문학의 향기를 음율에 담아 계간으로 발행하는 문예지입니다. 참신한 문학인의 걸음을 올곧은 푯대로 삼고 90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 중에 있습니다.
문파문학 2013년 여름호 저자 : 문파문인협회 출간일 : 2013년 6월 22일 정가 : 10,000원 책 소개 : 『문파문학』은 문학의 향기를 음율에 담아 계간으로 발행하는 문예지입니다. 참신한 문학인의 걸음을 올곧은 푯대로 삼고 90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 중에 있습니다.
문파문학 2013년 봄호 저자 : 문파문인협회 출간일 : 2013년 3월 25일 정가 : 10,000원 책 소개 : 『문파문학』은 문학의 향기를 음율에 담아 계간으로 발행하는 문예지입니다. 참신한 문학인의 걸음을 올곧은 푯대로 삼고 90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 중에 있습니다.
문파문학 2012년 겨울호 저자 : 문파문인협회 출간일 : 2012년 12월 22일 정가 : 10,000원 책 소개 : 『문파문학』은 문학의 향기를 음율에 담아 계간으로 발행하는 문예지입니다. 참신한 문학인의 걸음을 올곧은 푯대로 삼고 90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 중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