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도서 소개/월간 한국수필

(64)
한국수필2019년2월호 『한국수필』은 사단법인 한국수필가협회에서 발행하는 월간 문예지로, 1971년부터 한국수필문학의 위상 제고와 저변 확대를 위해 발행되어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습니다. 이번 2월호 ‘어떻게 지내세요’에서는 문예수필과 수필의 의미화를 주창한 국내 1호 수필학 박사 오창익 수필가와의 만남을 가집니다. 발걸음에세이 코너를 마련해 강릉으로 떠납니다. 이외에도 ‘추억의 명수필 감상’과 ‘내가 걷는 문학의 길’ 등 다양한 문화 요소를 수필을 통해 즐길 수 있습니다. ‘내가 읽은 이 달의 한국수필’에서는 지난 호에 수록된 작품들을 분석하여 재정의하고 논해보는 시간을 가집니다. 한국수필 작가들의 작품을 모아놓은 ‘사색의 뜰’ 코너를 통해 엄선된 수필 작품들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본문발췌] 수필은 진실의 문학이요, 깨..
한국수필2020년1월호 『한국수필』은 사단법인 한국수필가협회에서 발행하는 월간 문예지로, 1971년부터 한국수필문학의 위상 제고와 저변 확대를 위해 발행되어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습니다. 이번 1월호 ‘어떻게 지내세요’에서는 정갈함과 다정함과 고요함으로 사신 정혜옥 수필가와의 만남을 가집니다. 발걸음에세이 코너를 마련해 지난 호에 이어 나오시마 기행을 떠납니다 이외에도 ‘추억의 명수필 감상’과 ‘내가 걷는 문학의 길’ 등 다양한 문화 요소를 수필을 통해 즐길 수 있습니다. ‘내가 읽은 이 달의 한국수필’에서는 지난 호에 수록된 작품들을 분석하여 재정의하고 논해보는 시간을 가집니다. 한국수필 작가들의 작품을 모아놓은 ‘사색의 뜰’ 코너를 통해 엄선된 수필 작품들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본문발췌] 지난해 마지막 태양이나, 해오..
한국수필2019년12월호 『한국수필』은 사단법인 한국수필가협회에서 발행하는 월간 문예지로, 1971년부터 한국수필문학의 위상 제고와 저변 확대를 위해 발행되어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습니다. 이번 12월호 ‘어떻게 지내시나요’에서는 수필계의 신사 김병권 수필가와의 만남을 가집니다. 발걸음에세이 코너를 마련해 나오시마 기행을 떠납니다 이외에도 ‘추억의 명수필 감상’과 ‘내가 걷는 문학의 길’ 등 다양한 문화 요소를 수필을 통해 즐길 수 있습니다. ‘내가 읽은 이 달의 한국수필’에서는 지난 호에 수록된 작품들을 분석하여 재정의하고 논해보는 시간을 가집니다. 한국수필 작가들의 작품을 모아놓은 ‘사색의 뜰’ 코너를 통해 엄선된 수필 작품들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본문발췌] 사람의 마음도 열리는 지점이 있을 것이다. 내 목소리를 높이는..
한국수필2019년11월호 『한국수필』은 사단법인 한국수필가협회에서 발행하는 월간 문예지로, 1971년부터 한국수필문학의 위상 제고와 저변 확대를 위해 발행되어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습니다. 이번 11월호 ‘어떻게 지내시나요’에서는 한국수필의 영원한 사무국장 이숙 수필가와의 만남을 가집니다. 예술마당 코너를 마련해 베르나르 뷔페 전을 생생하게 관람하실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추억의 명수필 감상’과 ‘내가 걷는 문학의 길’ 등 다양한 문화 요소를 수필을 통해 즐길 수 있습니다. ‘내가 읽은 이 달의 한국수필’에서는 지난 호에 수록된 작품들을 분석하여 재정의하고 논해보는 시간을 가집니다. 한국수필 작가들의 작품을 모아놓은 ‘사색의 뜰’ 코너를 통해 엄선된 수필 작품들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본문발췌] 평소에 미술과장 B교수의 화..
한국수필2019년10월호 『한국수필』은 사단법인 한국수필가협회에서 발행하는 월간 문예지로, 1971년부터 한국수필문학의 위상 제고와 저변 확대를 위해 발행되어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습니다. 이번 10월호 ‘독자와 함께 떠나는 수필문학기행’에서는 창원의 문학관들을 방문합니다. 21세기 중심문학으로서 한국수필 코너를 마련해 한국 수필문학에 대한 문제와 개념과 명칭에 대해 알아봅니다. 이외에도 수필을 뽑아 같이 읽어보는 ‘정찬경의 수필 DJ’ 코너, ‘추억의 명수필 감상’과 ‘재외작가’ 등 다양한 문화 요소를 수필을 통해 즐길 수 있습니다. ‘내가 읽은 이 달의 한국수필’에서는 지난 호에 수록된 작품들을 분석하여 재정의하고 논해보는 시간을 가집니다. 한국수필 작가들의 작품을 모아놓은 ‘사색의 뜰’ 코너를 통해 엄선된 수필 작품들도 ..
한국수필2019년9월호 『한국수필』은 사단법인 한국수필가협회에서 발행하는 월간 문예지로, 1971년부터 한국수필문학의 위상 제고와 저변 확대를 위해 발행되어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습니다. 이번 9월호 ‘독자와 함께 떠나는 수필문학기행’에서는 진해바다 길을 따라 여행합니다. 21세기 중심문학으로서의 수필 코너를 마련해 한국 수필문학에 대한 탐구와 개념에 대해 알아봅니다. 이외에도 수필을 뽑아 같이 읽어보는 ‘김숙영의 수필 DJ’ 코너, ‘추억의 명수필 감상’과 ‘내 고장 문학관’ 등 다양한 문화 요소를 수필을 통해 즐길 수 있습니다. ‘내가 읽은 이 달의 한국수필’에서는 지난 호에 수록된 작품들을 분석하여 재정의하고 논해보는 시간을 가집니다. 한국수필 작가들의 작품을 모아놓은 ‘사색의 뜰’ 코너를 통해 엄선된 수필 작품들도 감..
한국수필2019년8월호 『한국수필』은 사단법인 한국수필가협회에서 발행하는 월간 문예지로, 1971년부터 한국수필문학의 위상 제고와 저변 확대를 위해 발행되어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습니다. 이번 8월호 ‘독자와 함께 떠나는 수필문학기행’에서는 진해 근대문화 역사길을 따라 여행합니다. 특집1에서는 월당 조경희의 14주기를 맞아 조경희의 주옥같은 수필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수필을 뽑아 같이 읽어보는 ‘정찬경의 수필 DJ’ 코너, ‘추억의 명수필 감상’과 ‘내 고장 문학관’ 등 다양한 문화 요소를 수필을 통해 즐길 수 있습니다. ‘내가 읽은 이 달의 한국수필’에서는 지난 호에 수록된 작품들을 분석하여 재정의하고 논해보는 시간을 가집니다. 한국수필 작가들의 작품을 모아놓은 ‘사색의 뜰’ 코너를 통해 엄선된 수필 작품들도 감..
한국수필2019년7월호 『한국수필』은 사단법인 한국수필가협회에서 발행하는 월간 문예지로, 1971년부터 한국수필문학의 위상 제고와 저변 확대를 위해 발행되어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습니다. 이번 6월호 ‘독자와 함께 떠나는 수필문학기행’에서는 북인도 바라나시를 여행합니다. 세계 4대 문명의 발상지 갠지스강에서 주민들의 생생한 삶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주옥같은 수필을 뽑아 같이 읽어보는 ‘정찬경의 수필 DJ’ 코너, ‘추억의 명수필 감상’과 ‘나의 대표작’, ‘내 고장 문학관’ 등 다양한 문화 요소를 수필을 통해 즐길 수 있습니다. ‘한국수필 월평’에서는 지난 호에 수록된 작품들을 분석하여 재정의하고 논해보는 시간을 가집니다. 한국수필 작가들의 작품을 모아놓은 ‘사색의 뜰’ 코너를 통해 엄선된 수필 작품들도 감상할 수..